재외동포 뉴스

재외동포재단, 모국·동포사회 상생발전 혁신 추진
출처
연합뉴스
작성자
코리안넷관리자
작성일
2018.02.13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외교부 산하 공공기관인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은 모국과 동포사회의 상생 발전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혁신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재단은 임직원과 외부 전문가들로 '혁신관리위원회'와 '중장기 발전 TF'를 구성해 구체적 실천 방안을 발굴, 추진하기로 했다.


올해 우선 추진 과제로는 ▲ 모국과 동포사회 교류 협력 증진 및 상생발전 도모 ▲ 동포 차세대 정체성 함양과 역량 강화 지원 확대 ▲ 소외동포 지원 강화 ▲ 유연한 조직체계 구축 ▲ 일·가정 양립 위한 제도 개선 ▲ 재외동포의 재단 사업 참여 확대 ▲ 지역 상생 사업 추진 등을 제시했다.


구체적으로 한글학교 맞춤형 지원 확대, 중국·CIS 지역 등 특수지 민족교육 기반 강화, 국내 중소기업 및 청년인력의 해외 진출 지원, 한국-베트남 다문화가정 등 인권과 복지의 사각지대 동포 지원, 국내 거주 동포의 안정적 체류 지원, 재외동포 신문고 기능 활성화, 해외파견지 확대 등이다.


재단은 5월 말까지 중점 사업과 조직 혁신 방안 등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와 별도로 올해 제주도 이전에 따라 지역 인재 채용을 2020년까지 30% 이상으로 확대하며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각종 재외동포 초청 연수의 제주도 개최에도 나선다.


한우성 이사장은 "동포사회와 모국이 상생 발전하기 위해서는 상호 이해와 존중이 필요하다"며 "무엇보다 내국민의 동포사회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글로벌한민족네트워크 구축에 집중하고 유연한 조직 혁신을 통해 동포사회와 소통하는 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재외동포재단


wakaru@yna.co.kr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