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예술콘서트 오늘] 남궁연_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6.12

남궁연_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

// 한국적 힙합의 언어와 운율
/// 힙합과 언어의 연결고리

MOVIE CLIP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인문예술콘서트 오늘’의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드러머, 국악에 도전하다" 유튜브 바로가기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_도전" 유튜브 바로가기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_변화" 유튜브 바로가기

"드러머, 국악에 도전하다"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_도전"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_변화"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_발전" 유튜브 바로가기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_발전"

 

 

 

 


프로그램 소개

<인문예술콘서트 오늘> 음악시리즈의 두 번째 시간은 드러머이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남궁연과 함께 국악의 현재와 미래를 이야기한다.

‘K비트앙상블’부터 국립극장 ‘믹스&초이스’까지, 남궁연은 국악을 새롭게 창조하고 융합하는 다양한 시도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 인문예술콘서트는 지금까지 국악을 바탕으로 한 남궁연의 작업들을 함께 보고, 국악의 변화와 세계화, 새로운 발전의 가능성에 대해 살펴본다.


 ● 일시 : 2017년 1월 11일 수요일 저녁 7시 30분

● 장소 : 예술가의집 3층 다목적실

● 사회 : 차우진(음악평론가)


강연자 소개

남궁연(드러머, 크리에이티브디렉터)

다양한 예술을 융합하는 크리에이터로서의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2015년 'K비트앙상블'을 결성해 국악과 서양음악의 융합에 대한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으며, 2016년에는 국립극장 <믹스&초이스>를 총연출하여 국악과 영화, 무용 등을 결합하는 특별한 무대를 선보였다. 오래전부터 해온 라디오 DJ 경험을 바탕으로 현재 국악방송 <남궁연의 문화시대>를 진행하며 국악의 새 패러다임과 문화예술 전반에 걸친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다.


 

남궁연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 현장스케치 바로가기


남궁연 <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 현장스케치 바로가기

남궁연_국악, 이제는 말할 수 있다!


본 콘텐츠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협조를 받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인문360° 는 인문정신문화와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누구나 쉽게 누릴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만든 온라인 서비스 입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