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민님의 희망메시지
구분
북아메리카
작성자
김영민 워싱턴주페더럴웨이한인회 회장
작성일
2020.07.28

■ 지목한 사람 : 김성훈회계사, 시애틀평통협의회 회장
■ 작 성 자 : 김영민, 워싱턴주페더럴웨이한인회 회장
■ 거주 국가 : 미국

거주하고 계시는 나라의 코로나 19 상황은 어떤가요?

미국은 면적이 큰 나라에 걸맞게 최근의 지역별로 코로나-19의 새로운 발병과 사망자 등의
양상이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저희가 거주하는 워싱턴도 최근에는 지난 수주 전에 비하여 새로운 감염이 다소 증가세에
있는데 더욱 더 철저한 방역과 함께 스스로가 사회적 거리를 두고 마스크쓰기 등의 감염예방에
더욱 더 신경을 쓸 때입니다.
최근에는 카운티정부에서 NGO 등의 비영리단체를 통해 대량의 마스크와 손세정제를 배포하기도 하였습니다.
그리고 동포들의 참여를 통해 취약층의 교민가정에게 긴급생활자금을 지원하는 모금행사를 통해
희망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19로 인한 애로사항이 있으신가요?

과거에 경험을 하지 못한 Pandemic 이란 특수한 상황은 개인, 가정은 물론 사회, 경제, 정치
전반에서 중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untack 이란 생소한 단어를 통해 느끼겠지만 자유로운 사회활동은 물론 경제활동까지 위축이
되어 이로 인한 공황에 가까운 경제위기에 있습니다.
특정된 애로사항을 넘어 생활 전체에 부정적인 영향과 아직도 예측할 수 없는 정상적인 생활로의
복귀를 알 수가 없는 것이 가장 큰 애로사항입니다.



코로나 19를 극복하기 위해 전 세계 재외동포에게 희망메시지를 전달해주세요.

“위기”에는 항상 “기회”는 따라오는 것이 진리입니다.
지금의 위기를 어떻게 대처를 하고 이 위기 뒤에 찾아오는 기회를 잡을 수 있는 계획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며 극복하고 이 코로나바이러스를 이겨낼 것입니다.

주위에는 아직도 따뜻한 이웃이 있습니다. 최근 어려운 가정에게 긴급 생활 지원을 위한 모금행사를 진행하였을 때에 많은 분들이 참여하여 희망을 전달할 수 있었습니다.
우리는 혼자가 아닌 항상 마음이 따뜻한 이웃이 있습니다.



다음 주자를 지목해 주세요(2명 이상) :

이희정 페더럴웨이통합한글학교 교장
박영민 페더럴웨이통합한글학교 이사장



 #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재외동포
 #750만 재외동포가 함께 합니다.
 #코리안넷 #재외동포재단

[이미지설명]  김영민  워싱턴주페더럴웨이한인회 회장님

첨부
knt_camp.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