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매일경제신문·MBN과 내년도 세계한상대회 성공 개최 협력을 위한 MOU 체결
구분
보도자료
작성일
2022.05.02

재외동포재단,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매일경제신문·MBN과 

내년도 세계한상대회 성공 개최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4월 29일, 美 오렌지카운티에서 제21차 세계한상대회의 성공적 개최 협력 약속 등


□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회장 황병구), 매일경제신문·MBN(회장 장대환)은 지난달 29일(미 현지 시간) 미국 오렌지카운티 웨스틴호텔에서 “2023년 제21차 세계한상대회”의 성공적 개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 이날 MOU 체결식에는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황병구 회장 및 관계자, 애너하임, 부에나팍, 가든그로브 등 오렌지카운티 지역 주요 시장단, LA 코트라, 기업협회 등 지역 경제단체 관계자 80여 명이 참석했다.  

□ 3개 기관은 협약식을 통해 ▲세계한상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적극 협력 ▲한국과 미국의 경제 발전, 한상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적극 협력 ▲세계한상대회 및 한상 브랜드 홍보 등 공동협력 사항 및 기관별 담당 역할을 약속했다. 약속된 내용은 이후 실무협의를 통해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 김성곤 이사장은 “역대 최초로 해외에서 개최하는 ‘2023년 제21차 세계한상대회’가 미국 오렌지카운티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되어 미국은 물론이고 전 세계인에게 한상네트워크의 저력을 넓게 각인시킬 수 있도록 각 기관이 맡은바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세계한상대회’는 재외동포 경제인과 국내 기업인이 참석하는 한민족 최대의 비즈니스 네트워크 행사로 2023년에는 미국 오렌지카운티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또한, 올해 '2022년 제20차 세계한상대회'는 11월 1일부터 3일까지 울산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 문의 : 재외동포재단 홍보문화조사부 김나영 과장, 02-3415-0142.  끝.


[사진] (왼쪽부터) 황병구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장,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이상덕 매일경제 특파원

 (왼쪽부터) 황병구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장,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이상덕 매일경제 특파원